차별 및 혐오 조사 보고서 1차 업데이트

보고서를 쓰는 이유

1. 현재 대한민국 사회 내에 차별과 혐오가 존재하고, 이는 타국에서도 마찬가지이다. 사회에서 계속해서 발생해오는 차별과 혐오는 무엇인지, 개선하려면 어떤 노력과 방안으로 시행해야 할지 알아보기 위해서이다.

대한민국 사회 내에선 성차별이나 인종차별, 성별혐오 등의 차별과 혐오가 존재한다. 또한 타국에서도 마찬가지로 차별과 혐오가 존재하며, 국내외에선 이러한 차별과 혐오로 인한 사건사고가 빈번하게 발생한다. 현재에도 개선되어야 할 중요한 문제이기도 하고, 이전부터 관심이 있던 주제이기 때문에 보고서를 작성하게 되었다.

서론

1) 차별과 차이, 혐오의 사전적 정의와 비교 차별과 혐오의 사전적 정의와 국내외를 통틀어 있는 사례.

기본 적으로, 차별의 사전적 의미는 기본적으로 평등한 지위의 집단을 자의적인 기준에 의해 불평등하게 대우함으로써, 특정 집단을 사회적으로 격리시키는 통제 형태이며, 혐오는 어떠한 것을 싫어하고 미워한다는 한자어이다.

국내외를 통틀어서 차별과 혐오가 있다. 대표적으로 성차별, 인종차별, 성별혐오, 특정한 국가를 향한 혐오가 있으며, 이는 과거부터 계속 이어져 온 하나의 사회문제로 자리잡게 되었다.

2) 대한민국 국내에서 문제되는 차별 및 혐오와 국외에서 문제되는 차별 및 혐오 혐오의 문제점

차별은 인권침해의 일종이기에, 여러 방면으로 개선시키기 위한 노력은 끊이지 않고 있다. 그렇기에 사람들 내에서, 차별의 문제점 또한 알려져 있으나 사람이 속한 집단에 대한 혐오에 대한 문제는 차별에 비해 크게 부각되지 않는다.

본래 “혐오”라는 단어 자체는 감정을 나타내는 용어이다. 이 혐오가 문제가 되는 이유는, 인간이 감정을 갖는 건 어쩔 수 없으나, “이 혐오를 표현하게 되면, 대상이 되는 집단이나 구성원에 대한 차별을 정당화 및 조장, 강화하는 효과를 띠게 된다.” 즉, 차별을 행하는 원인이 될 수 있다는 부분이 문제가 된다.

혐오는 특정 집단에 대한 “개인”의 감정이나, 차별은 개인으로 이뤄진 “한 집단”이 또 다른 집단을 향한 불평등한 대우이기에, 혐오를 차별의 하위범주 혹은 차별의 이전단계로 볼 수 있다.

3) 국내에서 문제되는 차별 및 혐오와 그와 관련된 사건사고 차별의 문제점

1) 차별의 문제점

차별의 문제점은 전술한 사전적 의미에서도 드러나 있다. “기본적으로 평등한 지위의 집단을 자의적인 기준으로 불평등하게 대우하여 사회적으로 격리시킨다”는 점에서 문제가 되는 것이다. 또한 특정 집단을 자의적 기준에 의해 불평등하게 대하는 것은 인권 침해에 해당하며, 대한민국에선 헌법에 위반되는 행위이다.

1-1) 국내외에서, 차별이 인권침해의 일종인 이유

대한민국 헌법 2장 국민의 권리와 의무의 제 10조항11조항에서 각각 “모든 국민은 인간으로서의 존엄과 가치를 가지며, 행복을 추구할 권리를 가진다. 국가는 개인이 가지는 불가침의 기본적 인권을 확인하고 이를 보장할 의무를 진다.”, “모든 국민은 법 앞에 평등하다. 누구든지 성별, 종교 또는 사회적 신분에 의하여 정치적, 경제적, 사회적, 문화적 생활의 모든 영역에 있어서 차별을 받지 아니한다.”라고 분명히 명시하고 있다.

또한 1948년, 12월 10일 UN총회에서 제정한 세계 인권 선언의 제 2에서 “모든 사람은 인종, 피부색, 성, 언어, 종교, 정치적 또는 기타의 견해, 민족적 또는 사회적 출신, 재산, 출생 또는 기타의 신분과 같은 어떠한 종류의 차별이 없이, 이 선언에 규정된 모든 권리와 자유를 향유할 자격이 있다. (중략) 그 국가 또는 영토의 정치적, 법적, 국제적 지위의 근거하여 차별이 있어서는 아니된다.” 라고 명시하고 있다.

본론1, 국내외 차별 및 혐오의 사례와 그와 관련된 사건사고

1) 성별

현재 차별과 혐오들 중에서 이슈가 되고 있고, 2010년대 후반에서는 성차별 및 혐오에 대한 문제가 증가하고 있다.

또한 1790년대 초에, 과거에 남성 중심의 이데올로기에 대항하는, 사회의 각 분야에서 여성의 권리와 주체성을 확장 및 강화 해야한다는 이론과 운동 즉, 페미니즘이 거론된 뒤, 19세기에 들어서 전개 되기 시작했다. 그렇게 여성 인권에 관련된 활동들이 전개되고, 이후 현대, 그 중 2010년대에 페미니즘의 여성인권에 대한 활동이 눈에 띄게 증가하면서 성차별 및 성별혐오에 대한 문제는 크게 사회적으로 이슈가 되고, 그와 동시에 여러 갈등을 빚게 되었다.

우선, 성차별의 대표적인 사례가 있다.

  • . 또한 임금격차가 생겼다.
  • .
  • , 성별에 따라 형량이 다르게 나오는 점.

이 말고도 성 역할 고정관념도 존재한다. 현재에는 성차별적임을 인지하고, 점점 사용하지 않는 말들이지만, 과거에 사용하였고, 이로 인한 영향으로 현재의 성차별 관련 문제에 이바지 한 고정관념들도 존재한다.

또한 이후 페미니즘이 자유주의를 비롯한 여러 파로 갈리게 됐는데, 이 중 남성 중심이 아닌, 여성에게도 동등한 권리를 부여하자는 성평등을 주장하는 페미니즘이 아니라 거의 남성혐오적인 성향을 띠는 래디컬 페미니즘이 나타나면서 페미니즘=남성혐오라는 편견이 생기기도 하였다.

2) 인종차별=

보고서를 쓰는 이유

1. 현재 대한민국 사회 내에 차별과 혐오가 존재하고, 이는 타국에서도 마찬가지이다. 사회에서 계속해서 발생해오는 차별과 혐오는 무엇인지, 개선하려면 어떤 노력과 방안으로 시행해야 할지 알아보기 위해서이다.

대한민국 사회 내에선 성차별이나 인종차별, 성별혐오 등의 차별과 혐오가 존재한다. 또한 타국에서도 마찬가지로 차별과 혐오가 존재하며, 국내외에선 이러한 차별과 혐오로 인한 사건사고가 빈번하게 발생한다. 현재에도 개선되어야 할 중요한 문제이기도 하고, 이전부터 관심이 있던 주제이기 때문에 보고서를 작성하게 되었다.

서론

1) 차별과 차이, 혐오의 사전적 정의와 비교 차별과 혐오의 사전적 정의와 국내외를 통틀어 있는 사례.

기본 적으로, 차별의 사전적 의미는 기본적으로 평등한 지위의 집단을 자의적인 기준에 의해 불평등하게 대우함으로써, 특정 집단을 사회적으로 격리시키는 통제 형태이며, 혐오는 어떠한 것을 싫어하고 미워한다는 한자어이다.

국내외를 통틀어서 차별과 혐오가 있다. 대표적으로 성차별, 인종차별, 성별혐오, 특정한 국가를 향한 혐오가 있으며, 이는 과거부터 계속 이어져 온 하나의 사회문제로 자리잡게 되었다.

2) 대한민국 국내에서 문제되는 차별 및 혐오와 국외에서 문제되는 차별 및 혐오 혐오의 문제점

차별은 인권침해의 일종이기에, 여러 방면으로 개선시키기 위한 노력은 끊이지 않고 있다. 그렇기에 사람들 내에서, 차별의 문제점 또한 알려져 있으나 사람이 속한 집단에 대한 혐오에 대한 문제는 차별에 비해 크게 부각되지 않는다.

본래 “혐오”라는 단어 자체는 감정을 나타내는 용어이다. 이 혐오가 문제가 되는 이유는, 인간이 감정을 갖는 건 어쩔 수 없으나, “이 혐오를 표현하게 되면, 대상이 되는 집단이나 구성원에 대한 차별을 정당화 및 조장, 강화하는 효과를 띠게 된다.” 즉, 차별을 행하는 원인이 될 수 있다는 부분이 문제가 된다.

혐오는 특정 집단에 대한 “개인”의 감정이나, 차별은 개인으로 이뤄진 “한 집단”이 또 다른 집단을 향한 불평등한 대우이기에, 혐오를 차별의 하위범주 혹은 차별의 이전단계로 볼 수 있다.

3) 국내에서 문제되는 차별 및 혐오와 그와 관련된 사건사고 차별의 문제점

1) 차별의 문제점

차별의 문제점은 전술한 사전적 의미에서도 드러나 있다. “기본적으로 평등한 지위의 집단을 자의적인 기준으로 불평등하게 대우하여 사회적으로 격리시킨다”는 점에서 문제가 되는 것이다. 또한 특정 집단을 자의적 기준에 의해 불평등하게 대하는 것은 인권 침해에 해당하며, 대한민국에선 헌법에 위반되는 행위이다.

1-1) 국내외에서, 차별이 인권침해의 일종인 이유

대한민국 헌법 2장 국민의 권리와 의무의 제 10조항11조항에서 각각 “모든 국민은 인간으로서의 존엄과 가치를 가지며, 행복을 추구할 권리를 가진다. 국가는 개인이 가지는 불가침의 기본적 인권을 확인하고 이를 보장할 의무를 진다.”, “모든 국민은 법 앞에 평등하다. 누구든지 성별, 종교 또는 사회적 신분에 의하여 정치적, 경제적, 사회적, 문화적 생활의 모든 영역에 있어서 차별을 받지 아니한다.”라고 분명히 명시하고 있다.

또한 1948년, 12월 10일 UN총회에서 제정한 세계 인권 선언의 제 2에서 “모든 사람은 인종, 피부색, 성, 언어, 종교, 정치적 또는 기타의 견해, 민족적 또는 사회적 출신, 재산, 출생 또는 기타의 신분과 같은 어떠한 종류의 차별이 없이, 이 선언에 규정된 모든 권리와 자유를 향유할 자격이 있다. (중략) 그 국가 또는 영토의 정치적, 법적, 국제적 지위의 근거하여 차별이 있어서는 아니된다.” 라고 명시하고 있다.

본론1, 국내외 차별 및 혐오의 사례와 그와 관련된 사건사고

1) 성별

현재 차별과 혐오들 중에서 이슈가 되고 있고, 2010년대 후반에서는 성차별 및 혐오에 대한 문제가 증가하고 있다.

또한 1790년대 초에, 과거에 남성 중심의 이데올로기에 대항하는, 사회의 각 분야에서 여성의 권리와 주체성을 확장 및 강화 해야한다는 이론과 운동 즉, 페미니즘이 거론된 뒤, 19세기에 들어서 전개 되기 시작했다. 그렇게 여성 인권에 관련된 활동들이 전개되고, 이후 현대, 그 중 2010년대에 페미니즘의 여성인권에 대한 활동이 눈에 띄게 증가하면서 성차별 및 성별혐오에 대한 문제는 크게 사회적으로 이슈가 되고, 그와 동시에 여러 갈등을 빚게 되었다.

우선, 성차별의 대표적인 사례가 있다.

  • . 또한 임금격차가 생겼다.
  • .
  • , 성별에 따라 형량이 다르게 나오는 점.

이 말고도 성 역할 고정관념도 존재한다. 현재에는 성차별적임을 인지하고, 점점 사용하지 않는 말들이지만, 과거에 사용하였고, 이로 인한 영향으로 현재의 성차별 관련 문제에 이바지 한 고정관념들도 존재한다.

또한 이후 페미니즘이 자유주의를 비롯한 여러 파로 갈리게 됐는데, 이 중 남성 중심이 아닌, 여성에게도 동등한 권리를 부여하자는 성평등을 주장하는 페미니즘이 아니라 거의 남성혐오적인 성향을 띠는 래디컬 페미니즘이 나타나면서 페미니즘=남성혐오라는 편견이 생기기도 하였다.

2) 인종차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