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균성 전염병, 바이러스성 전염병의 공통점과 차이점 1차 업데이트

보고서를 쓰는 이유

: 중국 우한시 후베이성 일대를 중심으로 전세계적으로 유행하고 있는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이하 코로나, SARS-CoV-2)에 대해 알기 위해서이다. 또한 본 전염병과 같은 바이러스성 전염병과 세균성 전염병의 공통점과 차이점을 조사해보고 싶기 때문이다.

서론

1)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19은 무엇인가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19는 [사스 코로나바이러스(SARS-CoV)]의 아종인 [SARS-CoV-2]에 의해 발병되는 급성 호흡기 질환이다. 2019년 12월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처음 발견되었고, 2020년 1월부터 발현지인 우한시를 중심으로 전세계적으로 전파되기 시작한 바이러스성 전염병이다.

2) 흔히 알려져 있는 세균성 전염병과 바이러스성 전염병의 종류

바이러스성 전염병은 전염병을 분류하는 기준 중 하나이며, 비슷한 분류 기준으로는 세균성 전염병이 있다. 세균성 전염병, 바이러스성 전염병이라는 명칭은 생소하게 느껴질 수 있지만, 이 두 분류에 속하는 전염병들은 우리나라, 우리나라 근방의 타국에서 유행한 적이 있어 한번쯤은 들어본 적이 있을 것이다.

세균성 전염병으로는 식중독, 결핵, 콜레라, 파상풍 등이 있으며, 바이러스 전염병으로는 독감으로 더 잘 알려져 있는 인플루엔자, 일본 뇌염, 홍역, 에볼라, 메르스 등이 있다.

본론1 세균성 전염병과 바이러스성 전염병의 정의

1. 세균성 전염병은 무엇인가

세균성 전염병은 전염병을 분류하는 기준 중 하나이다. 전염병의 원인이 되는 병원체가 분류학에 따라 세균일 때 이 분류에 속하게 되며, [박테리아성 전염병]이라고도 한다. 세균성 전염병으로는 상술하였던 식중독, 결핵, 콜레라, 파상풍 등이 있다. 이 전염병은 식중독균, 결핵균 등 질병을 발생시키는 세균성 병원체로부터 감염되어 증상이 나타난다.

2. 바이러스성 전염병은 무엇인가

바이러스성 전염병도 세균성 전염병과 마찬가지로 전염병 분류 기준 중 하나이며, 전염병의 원인인 병원체가 분류학에 따라 바이러스로 분류될 때 해당 전염병은 바이러스성 전염병이 된다. 바이러스성 전염병도 상술하였듯 인플루엔자, 일본 뇌염, 홍역, 에볼라, 메르스, 사스 등 바이러스성 병원체로부터 감염되어 증상이 나타난다.

본론2 세균성, 바이러스성 전염병의 공통점

1) 첫째, 원인이 되는 병원체로부터 발생해 빠르게 퍼진다.

세균성 전염병과 바이러스성 전염병의 공통점은 첫째, 원인이 되는 병원체로부터 발생해 빠르게 퍼지는 점이다. 세균과 바이러스는 아주 미세해 인간의 눈에는 보이지 않으며, 구조가 간단하다.

이러한 세균과 바이러스는 우리가 흔히 접할 수 있는 물건 등에서 우리의 손, 눈, 코, 입 등을 통해 옮겨지면서 빠르게 전파하는데, 세균은 무성생식, 바이러스는 자가복제를 하기 때문에 전파하는 속도가 상당히 빠르다. 이러한 특징을 가진 세균이나 바이러스를 병원체로 하는 전염병은 감염자로부터 급속도로 퍼져나가게 된다.

2) 둘째, 어떠한 매개를 통해 감염된다.

전염병이 전파하기 위해서는 감염 매개체가 필요한데, 세균성 전염병과 바이러스성 전염병은 이 감염매개 요인이 같거나 유사하다. 애초에 세균성과 바이러스성 전염병이라는 분류 기준은 병원체의 분류학을 따라 세운 것이고, 기본적으로 전염병의 하위분류이기에 감염 매개 요인이 맞물릴 수밖에 없다.

전염병이 전파하는 매개체가 되는 요인은 공기, 물, 음식물, 신체접촉, 동물, 곤충 등이 있으며 이 중 물과 음식물을 통한 전염병은 ‘수인성 전염병’이라 칭하기도 한다.

2차 감염이 가능한 바이러스성 전염병은 감염자와의 접촉이 감염사유가 될 수 있다.

본론3 세균성, 바이러스성 전염병의 차이점

1) 세균성 전염병과 바이러스성 전염병의 차이점 1 : 치료제가 다르다는 점,

세균성 전염병은 항생제로 치료가 가능하며, 이는 세균이 세포가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바이러스성의 경우 세포가 없어서 항생제로는 치료가 불가능하며 바이러스성 전염병은 항바이러스제로 치료해야 한다. 일부 바이러스성 전염병은 자가제한적 경과를 보이는 경우도 있지만, 되려 방치하면 생명이 위독해지는 바이러스성 전염병 또한 존재한다.

항생제와 항바이러스제도 차이가 있는데, 항생제는 공통적인 특징이 있는 세균들에게 두루 유효한 반면, 항바이러스제는 특정 바이러스에게 유효하도록 개발되었다. 그렇기에 개발되지 않은 바이러스성 전염병이 퍼졌을 때, 세균성 전염병보다 파장을 가라앉히는데 오래걸리게 된다.

항생제의 예로는 페니실린을 들 수 있고, 항바이러스제로는 인플루엔자 치료제인 타미플루와 리렌자 로타디스크를 예로 들 수 있다.

2) 세균성 전염병과 바이러스성 전염병의 차이점 2 : 2차 감염 여부와 전파 속도의 차이가 있다.

세균성 전염병은 세균으로부터 1차적으로 감염되지만 2차 감염이 되는 경우는 적은 편이다.

감염의 원인이 세균인 경우가 대부분이고, 세균으로부터 감염된 누군가를 통해 감염되지는 않는다는 것이다. 하지만 바이러스성 전염병은 바이러스에 감염된 누군가에 의해 2차 감염되는 경우가 많다.

사스, 메르스, 코로나19의 조상이 되는 병원체인 코로나바이러스가 이러한 특징을 보인다.

세균성 바이러스는 1차적인 감염이기 때문에 감염되는 매개체를 주의하면 된다.

예를들어 식중독의 경우 음식을 매개체로 전염되는 것이기 때문에 음식을 고열에 익혀서 섭취하거나 물을 끓여 마셔 세균을 제거하는 등의 방법을 사용해 1차 감염을 예방할 수 있다.

또한 1차 감염자를 통해 타인에게 감염되는 경우가 적기도 하다.

하지만 바이러스성 전염병도 매개체를 주의하면 되기는 하나, 세균성 전염병과는 달리 감염체로부터 2차, 3차로 감염되기도 한다. 그렇기에 감염 이후 타인과 접촉을 하는 등의 대응을 제대로 못한다면 상당히 빠른 속도로 전파하게 된다. 바이러스성 전염병의 전파로 우리나라에 큰 영향을 끼친 예시로 메르스와 현재 발생한 코로나 19를 들 수 있다.

결론

1) 식중독, 결핵, 콜레라 등의 세균성 전염병과 인플루엔자, 일본 뇌염, 홍역 등의 바이러스성 전염병 모두 전파 속도가 빠르며, 어떠한 매개 요인을 통해 전염된다.

2) 세균성 전염병과 바이러스성 전염병은 각각 항생제와 항바이러스제로 치료가 가능하며, 세균성 전염병과 달리 바이러스성 전염병은 2차감염이 발생하는 경우가 잦다.